AK커뮤니케이션즈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이와나미미야모토 무사시-병법의 구도자-

우오즈미 다카시, 김수희(번역)

2020.08.10.
ISBN 9791127435813
브랜드 이와나미 시리즈
가격 13,800원

  • 책소개
  • 목차
  • 저자 소개

“도리를 터득해도 그 도리에 얽매이지 않는다”

소설이나 전설에 가려진 미야모토 무사시의 실상은 과연 어떤 모습이었을까. 모든 승부에서 이기면서도 여전히 평생토록 추구했던 “병법의 도”란 무엇일까. 새롭게 발굴된 사료도 검토해가며 미야모토 무사시의 삶의 궤적을 더듬어보는 동시에, 지극히 합리적이면서도 구체적으로 기술된 그의 사상을 『오륜서』를 중심으로 정독해본다.


❖ 출판사 서평

미야모토 무사시의 실상을 드러내다!

미야모토 무사시(1582~1645)는 여러 유파의 고수들과 60여 차례 승부해서 단 한 번도 패한 적이 없는 일본의 전설적인 검객이다. 미야모토 무사시의 이야기는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소재로 쓰이며 오늘날까지 많은 인기를 모으고 있지만, 허구도 다소 가미된 탓에 정작 그의 실상은 제대로 알려져 있지 않다. 이에 저자는 새롭게 발굴된 사료를 포함한 무사시 관련 역사적 기록을 상세히 검토해가며 미야모토 무사시의 삶의 궤적을 더듬어보는 동시에, 지극히 합리적이면서도 구체적으로 기술된 그의 사상을 『오륜서』를 중심으로 해설한다.


미야모토 무사시가 평생토록 추구했던 병법의 도!

미야모토 무사시는 29살에 이미 60여 차례의 승부에서 승리를 거두었다. 그 후 병법의 도에 대해 더더욱 심오한 도리(道理)를 얻고자 아침저녁으로 연마를 거듭해가다 50세 무렵 자연스럽게 병법의 도를 만났다고 말하기에 이른다. 즉 “병법의 이치를 터득했다”는 것이다.
저자는 격동의 시대를 견뎌낸 미야모토 무사시의 삶의 궤적을 치밀하게 따라간다. 무사시의 사상은 스스로 직접 겪었던 경험에 바탕을 둔 것이기에 그의 삶의 면면에 오롯이 표현되어 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동시에 무사시의 대표작 『오륜서』를 바탕으로, 무사시가 후세에 남기려 했던 ‘병법의 도’란 과연 무엇인지, 그 사상의 진수에 접근하고자 한다. 미야모토 무사시의 다른 저서 『병도경(兵道鏡)』, 『병법35개조(兵法三十五箇条)』, 『독행도(独行道)』 등과도 대조해가면서 『오륜서』에 담긴 ‘병법의 도’를 깊게 이해해본다.
또한 무사시는 스스로 통달한 도가 다른 분야의 원리와도 통해 있다는 사실을 깨닫는다. 그 도의 원리에 따라 무사시가 남긴 그림들도 살펴보며, 그의 사상이 어떻게 예술로 발휘되었는지도 아울러 들여다본다.
미야모토 무사시가 생의 마지막까지 추구했던 ‘병법의 도’는 우리의 마음에 큰 울림을 주며 삶의 의미를 성찰하게 하는 계기가 되어줄 것이다. 무사시의 사상에는 우리들 각자가 삶을 진지하게 마주하기 위한 깊은 지혜가 새겨져 있다.

머리말

서장 “간류섬의 대결”이라는 허실

제1장 “미야모토 무사시”의 탄생――“천하제일”의 무예가가 되기까지
1. 무사시의 성장과정
2. 소년 시절의 무사시
3. 세키가하라 전투와 천하 대결 무사수행 과정――실전 안에서 태어난 감각
4. 『병도경』을 저술하다――엔메이류 확립

제2장 “심오한 도리(道理)”를 찾아――막번체제 확립기 사회에서
1. ‘오사카 여름 전투’와 그 이후
2. 히메지번 ・ 아카시번의 ‘귀한 손님’으로 예우되며――“유우(遊寓)의 명사”
3. “병법의 도를 만나다”――시마바라의 난 전후

제3장 “병법의 올곧은 도”를 전하고자――후세에 남긴 것
1. 니토이치류(二刀一流)의 전개――구마모토 호소카와번에서
2. 만년의 경지――수묵화와 『오방지태도도(五方之太刀道)』
3. 『오륜서』 성립――“천도(天道)와 관세음보살을 거울삼아”
4. 『독행도』와 무사시의 종언

제4장 『오륜서』의 사상
1. 땅의 장――검술에만 치중해 병법을 익히면 진정한 병법의 도를 터득하기 어렵다
2. 물의 장――몸도 마음도 마음먹은 대로 다스릴 수 있다
3. 불의 장――병법의 지덕(智徳)으로 만인을 이기는 방법을 끝까지 찾는다
4. 바람의 장――다른 것에 대해 알지 못하면, 스스로 분별하기 어렵다
5. 공(비어있음)의 장――자연스럽게 진정한 도에 이르다

종장 “도”의 사상 안에서――“항상 병법의 길에서 벗어나지 않고”
1. “도”의 사상 296
2. 검술의 “도”의 전개
3. 무사시의 “병법의 도”

후기
역자 후기
미야모토 무사시 관련 개략 연보
미야모토 무사시 관련 자료

지은이 우오즈미 다카시

1953년 효고현에서 태어났다. 1983년 도쿄대학 대학원 박사과정 단위취득 만기퇴학. 박사(문학). 전공은 일본사상, 실존사상, 신체문화이며, 현재 방송대학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저서로, 『미야모토 무사시—일본인의 도』, 『바쇼 마지막 구』, 『도의 끝에 다다르다—일본인의 마음의 역사』 등이 있으며, 편저로 『정본 오륜서』, 『초보자 일본의 사상 미야모토 무사시 오륜서』 등이 있다. 공동편저로 『전국시대 무사의 지침—「사무라이 매뉴얼」의 연구』, 『제가평정—전국시대 무사의 「무사도」』 등이 있으며, 오이겐 헤리겔 『신역 궁도와 참선』을 번역하였다.
논문으로는 「하이데거 『존재와 시간』에 있어서 역사의 문제」(『윤리학연보』 제31집, 1982), 「일본에서의 실존사상」(『이상』 648호, 1992), 「『오쿠노호소미치』의 구상과 주제—바쇼 자필본에 바탕을 둔 새로운 해석(『문학』 2013년 9・10월호) 등이 있다.

옮긴이 김수희

고려대학교 문과대학 일어일문학과 문학사, 동 대학교 대학원 일어일문학과 석사학위를 취득하고 일본 도쿄대학 대학원 일본어일본문화 석사, 동 대학 대학원 일본어일본문화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번역서에 『조용한 생활』, 『음악의 기초』, 『논문 잘 쓰는 법』, 『강상중과 함께 읽는 나쓰메 소세키』, 『외국어 잘 하는 법』, 『고민의 정체』, 『책이 너무 많아』 등이 있다. 저서로는 『일본 문학 속의 여성』, 『겐지모노가타리 문화론』, 『일본문화사전』 등 다수. 현재 한양여자대학교 실무일본어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